녹차와 발효차의 차이

 
흔히 녹차와 발효차라고 말들은 하지만 정확히 그차이가 무엇인지는 잘 모르시는분이 많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두가지 다 똑같은 녹차나무의 잎을 원료로 합니다만 가공과정에서 발효를 억제 시킨 것이 녹차이며 발효를 오히려 촉진 시킨 것이 발효차인데 발효도 그 정도에 따라 크게 청차 반발효차 그리고 홍차등으로 나눌 수 있지요 저희가 만든 발효차는 반발효차라고 볼 수 있습니다

녹차를 가공할 때 덖음공정을 거치는데 이게 바로 발효를 억제 시키는 공정이라 보시면 됩니다 찌는 방식도 있으며 그러니끼 쉽게 얘기하자면 익히는 작업인데 이과정을 거치면서 인위적으로 발효를 억제 시키는 효과가 되지요

반면 발효차는 이과정을 거치지 않는데 그러면 마르는 과정에서 저절로 발효가 진행이 됩니다 좀더 많은 발효를 원하면 그 환경을 맟추어줄 필요가 있겠지요 예를 들면 따뜻하게 해서 천 같은 것으로 덮어둔다든가 다른 인위적인 촉진 방식을 취해야겠지요

결론은 똑같은 차잎으로 만들었지만 가공과정이 틀리다는 것인데 그맛은 큰 차이가 있으며 성질역시 상당한 변화가 이루어 졌다고 볼 수 있지요 잎을 발효시키는 과정에서 녹차의 찬 성질이 많이 누그러져서 발효차는 속이 냉한 사람들이 드셔도 큰 무리가 없다고 볼 수 있습니다

다음으로 청차가 있습니다 (상품명으로 청명이라고 합니다) 청차는 거의 녹차와 가까운맛이지만 생잎맛이 날 정도로 아주 약하게 발효된 것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청명 상세보기

발효차 맛있게 드시는법